디지틀조선TV 유튜브 바로가기

롯데마트, 농촌진흥청과 향토음식 밀키트 품평회 열어

류범열 기자 ㅣ ryu4813@chosun.com
등록 2022.06.30 16:56

롯데마트 제타플렉스 잠실점에서 강성현 롯데마트 대표(가운데)와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왼쪽)이 밀키트상품을 관람하고 있다/롯데쇼핑 제공

롯데마트가 농촌진흥청과 함께 개발한 ‘농가맛집’ 밀키트(간편조리세트) 품평회를 열고 상호 협력방안을 모색했다고 30일 밝혔다.

‘농가맛집’은 향토음식을 계승 및 발전시키고 지역 고유의 식문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농촌진흥청에서 지원한 농촌형 외식 공간이다.

롯데마트는 농촌진흥청과 협력하여 ‘농가맛집’들의 대표 메뉴들을 밀키트로 개발하여 6월부터 롯데마트 전점에서 판매중이다.

이에 롯데마트와 농촌진흥청은 이날 롯데마트 서울 본사에서 상품 품평회를 열어, 제품을 시식하고 평가와 판매 촉진 등을 위한 상호 협력방안을 모색했다.

강성현 롯데마트 대표와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은 개발상품 시식, 평가 후 롯데마트 제타플렉스 잠실점을 찾아 판매 상품을 살펴보았다.

롯데마트와 농촌진흥청은 올해 2월부터 전국 ‘농가맛집’을 대상으로 향토음식 밀키트 공모를 진행했고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종 8점의 음식을 선정했다. 현재 출시하여 판매중인 ‘장수밥상(전북 장수)’의 ‘된장시래기전골’, ‘청산명가(경기 포천)’의 ‘들깨버섯전골’, ‘고두반(경북 경주)’의 ‘옛두부맑은전골’ 외에도 5종의 밀키트 상품이 출시를 기다리고 있다.

또 밀키트 상품개발에 참여한 각 농가맛집은 판매액의 일부를 수익금 형태로 받게 된다. 아울러 농업인과 기업 간 상생 모델로서 지속적인 협력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강성현 롯데마트 대표는 “롯데마트가 그간 쌓아 온 역량을 농업인들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농가맛집’의 맛과 전통을 담은 다양한 상품을 소비자들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 더보기

          산업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