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틀조선TV 유튜브 바로가기

SK에코엔지니어링, 성균관대와 함께 미래 스마트 건설 인재 육성한다

신현우 기자 ㅣ hwshin@chosun.com
등록 2022.05.12 10:16

/SK에코엔지니어링 제공

SK에코엔지니어링은 지난 11일 성균관대학교와 ‘미래 건설산업을 이끌어 갈 인재육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오는 9월부터 성균관대학교 건설환경공학부 내에 ‘하이테크(Hi-Tech) 솔루션’ 학과가 신설·운영된다.

SK에코엔지니어링은 대상자 선발부터 학위취득에 이르는 과정 전반의 구성원 케어링 프로그램을 체계적으로 마련할 방침이다.

교육 커리큘럼은 SK에코엔지니어링과 성균관대학교가 공동으로 개발한다. 커리큘럼은 주로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AI/빅데이터, 모듈러/OSC(Off-site Construction), AWP(Advanced Work Package) 등 New-EPC 기본기 강화 ▲수소/친환경, 배터리 산업 등 기업 비즈니스 포트폴리오 최적화 교육 ▲새로운 비즈니스모델 개발을 위한 T자형 융복합 인재 양성 등 스마트 건설기술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 역량 강화에 초점이 맞춰질 전망이다.

SK에코엔지니어링 측은 학위 과정에 참여하는 구성원들이 스마트 건설 지식과 기술,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겸비한 핵심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특히 참여 구성원에 대해 1년간 업무 제외는 물론 급여와 학비 지원을 통해 온전히 학업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윤혁노 SK에코엔지니어링 대표는 “최고의 자산인 ‘사람’, 즉 ‘구성원’에 대한 육성 의지를 담아 이번 석사학위 과정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핵심인재에 대한 육성 강화를 통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역량 기반의 스마트 건설 리딩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 더보기

          산업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