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틀조선TV 유튜브 바로가기

서일준 의원, NGO모니터단 선정 국정감사 우수의원상 수상

윤요섭 기자 ㅣ ys501@chosun.com
등록 2022.01.25 10:30

경제 정책실패 등 민생 문제, 대우조선 불공정 매각 의혹 제기 등 활발한 활동

/서일준 국회의원

서일준 의원(국민의힘, 거제시)이 국정감사NGO모니터단이 선정하는 국정감사 우수의원(국리민복상)에 선정되었다고 25일 밝혔다. 서 의원의 지난 국정감사는 국민의힘이 선정하는 국감 우수위원에 이어 NGO모니터단이 뽑은 우수위원에 선정되는 등 2관왕에 올랐다. 


270여 시민·사회단체가 함께하는 ‘국정감사 NGO모니터단’은 국정감사의 전 과정을 종합모니터하고 정밀한 평가를 근거로 국감 우수의원을 선정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모니터단은 국감의 모든 과정을 모니터하고 객관적으로 활동을 계량화해서 심층적으로 평가한 결과, 서일준 의원을 국회 기재위 우수의원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서 의원은 국회기획재정위원회 소속으로 2021년 국정감사에서 문재인 정부의 총체적인 경제 및 방역정책 실패와 공공기관 임직원 임기말 ‘알박기’ 낙하산 인사문제, 경제 한파와 기준없는 세금 집행 문제 등 민생의 어려움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다. 또 대우조선해양의 불공정 특혜 매각 관련, 정부가 국가계약법을 의도적으로 회피하고 수의계약 형태로 추진했던 부당한 매각이라는 의혹을 제기했다. 


서일준 의원은 수상소감을 통해 “이번 저에게 주신 국리민복상은 앞으로 더 열심히, 더 잘하라는 국민의 격려라고 여기고, 초심을 잃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대안을 제시하는 의정활동, 국민께 힘이 되는 의정활동을 펼쳐나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신기사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 더보기

          산업 최신 뉴스 더보기

            최신기사